더블 데커 13화 完

더블 데커 13화 完

솔직히 2기는 없겠죠

용두사미가 되버리긴했지만 할건 다 한 더블 데커 13화 完!

솔직히 후반부에 너무 갑자기 니카이니뭐니 설정이 튀어나와서 솔직히 너무 용두사미가 되버렸네요...

이런 설정으로 갈거면 2쿨을 하던가 아니면 이런 설정은 대체 왜 넣은건지 솔직히 이해가 안가네요...

그냥 에스페란사와의 승부로 마무리를 했으면 될거같은데

왜 굳이 이런 설정으로 이런 엔딩을 낸건지를 생각하면 진짜 2쿨은 생각하고 스토리를 짜다가 1쿨로 급선회를 한게 아닐까?

하는 생각도 드네요

그런의미로 총점을 매기면

작화 캐릭터 디자인이야 타앤버의 그 사람이라 그런건 알겠는데 솔직히 타앤버때랑 연출이든 뭐든 변한게 없는 기분...

스토리 도대체 니카이 설정을 왜 넣은건지 모르겠네요 넣을꺼면 차라리 초반부터 떡밥과 설정을 뿌리며 진행했어야...

노래 좋습니다 작품 분위기하고 진짜 잘 어울려요 코믹계 형사드라마라는 느낌이 자동으로 드는 노래입니다 ㅎ

총점 5점 만점에

3.5점!

니카이 설정을 제대로 후반에 살리는 2쿨작이였다면 평가가 전혀 달라졌을것도같은데...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
*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.